본문 바로가기

천체관측

2020. 08. 25. 토성(스택 작업 방법 개선)

토성

  • 촬영 일시 : 2020.08.25. 21시
  • 촬영 장소 : 대전 아파트 베란다
  • 망원경(경통/렌즈) : 셀레스트론 C8 EdgdHD + ES 2배 바로우렌즈
  • 가대(삼각대) : 셀레스트론 AVX
  • 카메라(CCD) : ZWO ASI 462MC + ZWO ADC + UV/IR cut 필터
  • 촬영 노출 : 20000 프레임 촬영, 25% 스택

Autostakkert 3 프로그램을 이용해 예전 찍은 사진을 다시 작업해보았다.
기본 방법에서는 20000 프레임 중 25% 스택한 후 포토샵으로 편집하였는데,
5000 프레임이 스택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노이즈가 많았다.

이번에는 똑같이 5000 프레임을 스택하는데,
AP(Alignment Point) 수를 바꿔가며 6개의 결과물을 만들고,
6개의 결과물을 다시 스택하는 방법으로 작업하였다.

AP가 바뀜에 따라 결과물에서 노이즈 패턴이 달라지는 현상을 발견하여,
여러 AP로 작업한 사진을 다시 합성하면 노이즈를 줄일 수 있겠다는 생각으로 작업을 해봤는데,
내 생각이 딱 들어맞았다.

기존 방법과 개선된 방법의 결과를 비교하면 아래와 같다.
노이즈가 확실히 줄어들었고, 선명도가 살짝 줄긴 했지만, 전체 결과물은 개선된 방법이 낫다.
앞으로 행성 사진 작업 시에 이 방법을 잘 활용해보아야겠다.